처음으로   시인의 마을   세상이야기  
아이디 비밀번호 auto  
시낭송    시와음악     창작마을     앨 범    자료실       녹음의뢰    게시판    home admin  
No, 63
작자: 양애희
2008/11/12(수) 14:16 (MSIE6.0,WindowsNT5.1,SV1,.NETCLR1.1.4322) 203.90.62.86 1280x1024
아무도 내 그리움에 대해 말하지 않았다  


아무도 내 그리움에 대해 말하지 않았다 / 양애희



먼 산 너머,
반나절 하품같은 침묵 사이로
그 날의 기억
여기 다 모여 너를 그리나니.

바람 부는 빨강 우체국 앞에서
살아도 춤추지 않는 네 심장에 대고
연서 한 장 띄우면 나를 알아볼까.

어디로 보내야 할지 몰라
마음안 태엽만 감은채
기억 못할 향기에 취해 묻노니.

한 잎 낙엽위 떨어진 물방울
한 잎 암호로 슬픈 가슴께 일어
맨 발의 물푸레나무여
천년의 심장으로 나부끼거라.

물의 정원에 기억이 걷는다
기억을 걷다 기억의 미궁속에 빠져 허우적
오, 왜 내가 여기 서 있나
꿈의 풍경에는 추억만 흥건하다.





  이름   메일   회원권한임
  내용 입력창 크게
                    폼메일 발송 수정/삭제     이전글 다음글    
번호시 모음짧은댓글작자첨부등록일조회
66   새해 소망의 기도   김설하   12/27  2718   http://seolhar00.mireene.com
65   즐거운 편지   김설하   12/01  2376   http://seolhar00.mireene.com
64   누구나 살면서   김설하   11/20  3833   http://seolhar00.mireene.com
63   아무도 내 그리움에 대해 말하지 않았다   양애희   11/12  2535    
62   사랑, 그 깊은 숲의 그리움   양애희   11/12  2552    
61   가을 소묘[素描]   김설하   11/01  2392   http://seolhar00.mireene.com
60   가을   이창건   10/27  2078   http://kmstudio.co.kr
59   사랑이 있는 가을 풍경  1 김설하   10/25  2552   http://seolhar00.mireene.com
58   가을의 러브레터   이창건   10/13  2497   http://kmstudio.co.kr
57   가을의 기도   이창건   10/13  2601   http://kmstudio.co.kr
56   가을의 시   이창건   10/13  3552   http://kmstudio.co.kr

 
처음 이전 다음       목록 홈 안내 알림 쓰기


......Copyright(c) 2004 My DHK0401.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