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음으로   시인의 마을   세상이야기  
아이디 비밀번호 auto  
시낭송    시와음악     창작마을     앨 범    자료실       녹음의뢰    게시판    home admin  
이름: 허무항이 (dhk0401@kornet.net)
홈페이지: http://www.dhk0401.com
2005/2/22(화)
추천:
자유로운 사람  
일평생 밖에서 자유롭게 산다 해도
정작 마음은 죄와 질곡의 노예가 되어 살아가는
마치 죄수와 같은 사람들이 많다. 반면 그들은 감옥에 갇혀
가장 비참한 삶을 살고 있지만, 내면으로는 산꼭대기 위를
날아다니는 새처럼 자유로운 사람들이다.


- 윈 형제_폴 해터웨이의 《하늘에 속한 사람》중에서 -


* 누구나 자유를 원합니다.
진정으로 자유로운 사람이 되기를 꿈꿉니다.
그러면서도 그 자유를 자기 자신이 가장 많이 제약합니다.
진정한 자유는 바깥이 아니라 자기 안에 있습니다.
자기가 자기를 놓아주는 것이 진정한 자유입니다.
스스로 쳐놓은 작은 욕심의 울타리를 허물고
생각의 울타리를 더 크게 넓히는 것입니다.    



  이름   메일   회원권한임
  내용 입력창 크게
                    폼메일 발송 수정/삭제     이전글 다음글    
      회원권한임
 
번호제 목이름짧은댓글첨부작성일조회
140   눈구경 허무항이     02-22(화)  3316
139   아기의 빠는 힘 허무항이     02-22(화)  3332
138   자유로운 사람 허무항이     02-22(화)  3182
137   가장 훌륭한 순간 허무항이     01-25(화)  3160
136   다시 젊은 날이 온다면 허무항이     01-25(화)  3273
135   시작했던 그때로 돌아갈 것 허무항이     01-25(화)  3975
134   아내에게 제일 좋은 선물 허무항이     01-20(목)  4149
133   빨간 신호등 허무항이     01-19(수)  4152
132   소중히 여기면... 허무항이     01-19(수)  3778
131   출산 10분 전 허무항이     01-19(수)  3654

 
처음 이전 다음       목록 쓰기

......Copyright(c) 2004 My DHK0401.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