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음으로   시인의 마을   세상이야기  
아이디 비밀번호 auto  
시낭송    시와음악     창작마을     앨 범    자료실       녹음의뢰    게시판    home admin  
이름: 정채균 (cck5712@hanmail.net)
홈페이지: http://hompy.dreamwiz.com/cck57
2005/1/17(월)
추천:
문우(文友)  
      
      문우(文友) / 정채균
      
      문학을 좋아하는 글벗들이 모여
      시심을 나누는 시와 그리움이 있는 마을
      마음을 열고 나누는 새록새록 쌓이는 정
      그러나
      언제든지 미련 없이 돌아설 수 있는 온라인
      삭막한 세상 과연 우리는 무슨 관계이던가?
      형님 아우라 부르며 가족의 우환까지 염려하고
      천리 먼 길 추적하여 걸려온 전화 문안
      환자의 쾌유와 간병의 노고를 기원하는 목소리
      그래도 못내 아쉬워 오프라인 만남을 기약하니
      고마워라 내 형제여!
      진정한 시인은 하늘을 닮은 인격의 바탕위에
      아름다운 곡조로 노래할지니
      오, 인생을 풍요하게 가꾸는 선비의 고결함이여
      그래 우리 모두 어깨동무하고 방랑의 길을 떠나자.
      
      2004. 1. 16. 인천길병원에서
      

  이름   메일   회원권한임
  내용 입력창 크게
                    폼메일 발송 수정/삭제     이전글 다음글    
      회원권한임
 
번호제 목이름짧은댓글첨부작성일조회
132   소중히 여기면... 허무항이     01-19(수)  3823
131   출산 10분 전 허무항이     01-19(수)  3699
130   문우(文友) 정채균     01-17(월)  3620
129   내가 좋아하는 이 허무항이     01-07(금)  2652
128   감사의 힘 허무항이  1   01-07(금)  3760
127   작은 기쁨 허무항이  7   01-07(금)  2096
126   2004년을 보내며... cck57하림     12-31(금)  2135
125   맞벌이 부부를 위하여 허무항이     12-20(월)  2126
124   하늘을 가진 손 허무항이     12-20(월)  1963
123   ♡ 마음에 두고 새기고픈 글 ♡ cck57하림  2   12-13(월)  2011

 
처음 이전 다음       목록 쓰기

......Copyright(c) 2004 My DHK0401.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