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음으로   시인의 마을   세상이야기  
아이디 비밀번호 auto  
시낭송    시와음악     창작마을     앨 범    자료실       녹음의뢰    게시판    home admin  
이름: 허무항이 (dhk0401@kornet.net)
홈페이지: http://www.dhk0401.com
2005/2/24(목)
추천:
아내의 평가  
나는 결혼한 지 20년이 지나서야
남편의 마음을 알게 되었다. 그는 견고한 마음과
믿음을 지니고 있다. 그는 사람을 두려워하지 않는다.
또한 매우 개방적이고 적극적이다. 마음에 있는
모든 것을 숨기지 않고 다 이야기한다.
그러므로 나는 그의 본심을 알아보기 위해
애쓸 필요가 없다. 많은 사람들이 보는 그의 모습이
실제로 그의 전부다. 그 이상도 이하도 아니다.


- 윈 형제_폴 해터웨이의 《하늘에 속한 사람》중에서 -


* 아내들은 다 압니다.
속속들이 세포속까지 훤히 다 압니다.
아내 앞에서는 가면을 쓸 수도, 통하지도 않습니다.
아내의 평가가 좋으면 그는 매우 성공한 사람입니다.
그만큼 잘 살아왔다는 뜻도 됩니다. 그러나 만일 아내의 평가가
좋지 않으면 제 아무리 성공하고 바깥 평가가 좋다해도
속빈 강정처럼 허한 바람이 부는 인생을
살고 있음을 의미합니다.  



  이름   메일   회원권한임
  내용 입력창 크게
                    폼메일 발송 수정/삭제     이전글 다음글    
      회원권한임
 
번호제 목이름짧은댓글첨부작성일조회
145   고독하다는 것은 허무항이     03-06(일)  3493
144   끝이 아닌 새로운 시작 허무항이  1   03-06(일)  3227
143   아내의 평가 허무항이     02-24(목)  3173
142   사랑한다는 것은 허무항이     02-24(목)  3324
141   아내의 브래지어 / 박영희 정채균     02-23(수)  4372
140   눈구경 허무항이     02-22(화)  3307
139   아기의 빠는 힘 허무항이     02-22(화)  3314
138   자유로운 사람 허무항이     02-22(화)  3176
137   가장 훌륭한 순간 허무항이     01-25(화)  3155
136   다시 젊은 날이 온다면 허무항이     01-25(화)  3269

 
처음 이전 다음       목록 쓰기

......Copyright(c) 2004 My DHK0401.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