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04/3/16(화)
하경철 前 헌재 재판관 탄핵 변호인단 참여키로  
노무현(盧武鉉) 대통령 탄핵심판 사건의 변론을 맡을 변호인단에 하경철(河炅喆·65) 전 헌법재판소 재판관이 참여키로 했다.
여권 관계자는 15일 전화통화에서 “하 전 재판관이 변호인단에 참여키로 했다”며 “간사 변호인에 내정된 문재인(文在寅) 전 대통령민정수석비서관 주도로 하 전 재판관을 포함한 7명 안팎의 변호인단 구성이 추진되고 있다”고 밝혔다.

한편 변호인단은 서울 서초구 서초동 법조타운 인근에 사무실을 구한 것으로 알려졌다.

김정훈기자 jnghn@donga.com


  이름   메일   회원권한임
  내용 입력창 크게
                    수정/삭제     이전글 다음글         창닫기